This is a promotional video made for Renault’s new car.

Rather than formally explaining the features of the driving mode composed

of eco – comfort, we represented each mode using symbolic elements, through different colors and background composition instead.


Eco - Comfort 로 이어지는 Driving mode를 딱딱한 기능설명이 아닌

각각의 모드가 갖고 있는 고유의 분위기를 각기 다른 색체와 배경의 구성을 통해

상징적인 요소들로 표현 하였습니다.